안녕하세요 세상의 모든 섬유 유연제를 리뷰를!! 꿈꾸는.. 세모섬 입니다.

오늘은 다우니 보타니스 시리즈를 모아서 비교 분석 해보겠습니다 !!

오늘 리뷰할 제품

다우니 보타니스 코튼 퓨어 러브

다우니 보타니스 오션 코랄 퓨어 러브

 

섬유 유연제 리뷰는 세모섬을 검색 !! (구글, 네이버, 다음 다 됩니다. ^_^)

 

 

1. 다우니 소개

다우니 브랜드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2. 제품별 리뷰

제품별로 향기, 느낀점 소개하는 시간입니다.

 

3. 세모섬 요약

상황과 특징을 세모섬 주관으로 순위를 매겨보겠습니다.

 

 

다우니는 무려 1961년 부터 섬유 유연제를 만든, 섬유 유연제의 3대 명가 호두과자 입니다.

소개하는 것 자체가 굳이 해야 하나 싶을 정도로 너무나 유명하고 사랑받는 브랜드 입니다.

더군다나 다우니는 세계 1위 생활용품 기업 P & G 사의 브랜드에요.
P&G 사가 얼마나 유명한 회산지 헷갈리시는 분들을 위해 대표 기업 몇 개를 소개 시켜드리자면..

 

페브리즈, SK-II, 펜틴(샴푸), 질레트(면도기), 오랄비(치약 칫솔), 브라운 면도기 등.. 유명한 브랜드 몇 개만 나열했는데도 입이 벌어질 정도의 초초 대기업 입니다. 이 글을 보시고 다우니 브랜드를 가지고 있는 P&G 사가 얼마나 큰지 이해 하셨죠?ㅎㅎㅎㅎ 

 

다우니는 이렇게 한국지사 홈페이지에도 성분 설명이 많이 있어요.

특히 제품 하나하나 들어가서 보시면 전 성분표가 따로 있어서 아주 좋아요.

 

혹시 궁금한 분들은 방문해 보세요

다우니 한국지사 링크

다우니 미국본사 링크

 

이상 1분 기업 상식 이었습니다 ^_^

세모섬에서 다양한 정보를 얻어가세요.

 

보타니스 시리즈 설명이 있길래 주워왔습니다.

다우니 보타니스 시리즈에는 현재 코튼 퓨어 러브와 오션 코랄 퓨어 러브가 있습니다.

 

향수와 버금가는 향기 지속력을 말해주는 사진

향기가 휴식과 안정에 도움이 되는 향이라는 것

 

이 두가지 말고는 기존 다우니랑 똑같아요.

 

 

오늘도 시작전에 세모섬 인증샷 한 컷 !

오늘 리뷰할 제품은 다우니

코튼 퓨어 러브, 오션 코랄 퓨어 러브입니다.

지갑은 가벼워져도, 내공은 무거워진다 ^_^

 

 

복숭아향 로션의 향기

이건 그냥 복숭아향이 살짝 나는 로션 그 자체 입니다.  근데 복숭아 향기가 참 은은해요.

복숭아향 제품을 이야기 하면, 몇 개 떠오르는데요.

다우니 베리베리와 바닐라 크림 : 생크림에 복숭아가 빠진듯함 느낌이라 코튼 퓨어와 비교 했을 때, 베리베리 제품이 좀 더 포근함과 따스한 느낌이 커요. 그럼 반대로 생각하면, 너무 더운 느낌을 줄 수 있어요. 코튼 퓨어는 베리 제품보다 덜 포근하지만, 그만큼 덜 더운 느낌이에요.

 

다우니 어도러블 : 이 제품은 복숭아 향이 나는 착향료로 스킨을 만든 제품 같아요. 인공 착색료 같은 향이 면서, 확 시원한 느낌을 뿜어내는 화장품 같아요. 코튼 퓨어도 화장품 같은 느낌이긴 한데, 코튼 퓨어 향기는 포근하고, 훨씬 자연스런 복숭아 향기에요.

 

아우라 미드나잇 골드 : 미드나잇 골드 제품은 복숭아 원액을 농축시킨듯, 강하고 수분기 낮은 복숭아 향이에요. 반면에, 코튼 퓨어 제품은 로션에 복숭아 즙을 첨가한 느낌이라, 좋고 나쁘다 보단, 그냥 달라요.

 

아우라 컬러 풀 베리 : 복숭아를 꽉 짜서 나온 복숭아 즙 같아요. 수분기가 가득하고 달달함이 아주 최고인 제품이에요, 코튼 퓨어는 이 제품이랑 비교 했을 때, 로션같은 느낌 때문에 컬러 풀 베리 제품보다는 덜 산뜻합니다. 그리고 복숭아 향기도 상대적으로 약해요. 대신 !! 컬러풀베리가 가지고 있지 않은 포근함과 약간의 따스함을 품고 있어요.

 

1. 베리 향, 복숭아 향기는 좋은데, 색다른 복숭아 향을 찾는 분들에게 추천 !!

이건 베리 향, 복숭아 향 좋아하시는 분들의 희망 사항을 고루 맞추다가 딱 중간지점에서 협의 본 것 처럼 나온 제품 같아요. 이 제품을 사용해보시고, 무언가가 아쉽다면, 위에 말씀 드린 제품 4개를 고려해보시는게 좋을 것 같아요 !!

 

2. 향기가 포근해서 안기거나 안아주고 싶은 향기에요.

사람이 뭔가 푹신푹신 할 것 같은 사람으로 만들어 주는 향기에요. 편안함과 매력 발산을 동시에 할 수 있어요.

 

3. 순한 제품이라고 했지만, 향기 예민한 분들에겐 독할듯

보타니스 제품은 순하다고 했는데, 성분이 순한건지, 향기는 결코 약하지 않아요. 다우니 퍼퓸이랑 비교했을 때 전혀 꿇리지 않아요. 혹시 순하다는 말이 향기가 없다는 말로 오해 하시는 분들 있을까봐 알려드려요 !! 무향 찾는 분들은 사시면 안됩니다 ~_~

 

향기 사거리는 실내 기준 1M.  사람들 사이를 지나가면,주변 사람들이 강하진 않더라도, 은은하지만 확실하게 향기를 맡을 수 있어요. 확실히 한 컵 보다는 두 컵 넣은게 더 좋더라구요. 이 제품을 쓰신다면, 저는 무조건 2컵 이상 추천 드려요.

 

세모섬은 이 때 쓰겠어 !!

1. 연인에게 안기고 싶은 마음을 심고 싶을 때 ( 포근 달달함 )

 

기본적인 로션 향기에 시원한 느낌을 첨가했어요.

향기를 사진으로 표현 했을 때 그래요. 향기가 로션인가 ? "향수 인가 ?" 생각들게 하는 향기에요.

일단 왼쪽 사진의 로션을 발랐을 때 연상되는 향기에 시원함이 첨가됐는데, 여기서 말하는 시원함은 아저씨 스킨향이나 상쾌한 레몬향이 아니에요 !!  오션 노트가 첨가된 향수들 !! 그 향수들과 매우 유사한 향기에요.

 

1. 향수같은 섬유 유연제를 찾으시는 분들 이 제품 꼭 한 번 사용해보세요.

향기가 진하고 풍부한 것 뿐만 아니라, 진짜 시중에 파는 향수와 비슷한 향이에요. 고급진 느낌이에요.

 

2. 향기가 활동적인 느낌이에요.

투명한 바다가 펼쳐진 휴양지를 떠오르게 하는 향이라서 그런지, 활동적인 느낌을 줍니다.

활발한 사람이라는 표현을 은은하게 주고 싶을 때 좋은 제품 입니다.

 

3. 아쉬운건 너무 화장품 같아요.

제품이 진짜 향수같아서, 맡고 화장품 묻은거 같다면서, 독하다고 느끼실 수도 있어요.

평소에 다우니를 쓰셨던 분들 정도면 문제 없지만, 무향에 가까운 제품을 쓰신 분들에게는 많이 부담되는 향기에요.

 

향기 사거리는 실내 기준 1M 넘어갑니다. 향수같은 향기 뿐만 아니라 향수 같은 사거리 까지 가지고 있는 제품 이네요.

두 컵 혹은 그 이상 팍팍 넣을수록 인간 방향제도 가능 합니다. ㅎ_ㅎ

 

세모섬은 이 때 쓰겠어 !!

1. 열심히 일하는 직원임을 어필하고 싶을 때 ( 활발한 느낌 )

2. 에어컨에 향기가 잘 퍼지는 실내에서, 내 존재를 알리고 싶을 때 ( 마구 퍼짐 )

 

 

 

 

 

엄밀히 말하면, 코튼 퓨어 러브는 3.5 점 입니다.

가까이 있을 땐 오션 코랄 보다 천천히 퍼져요.

가까이 있거나, 실내에서 시간이 몇 분 흐르면,

두 제품의 파워는 비슷해요 !!

 

최종 정리 입니다 !

본인이 원하시는 느낌이 여기 있다면

구매를 한 번 고려해 보세요.

 

유익했다면 하트 좀..

깃 미 러브..

>_<

 

 

내 돈 주고 쓰는 후기

여기서 끝